입문신청 무료책자 증산도도전
  • 하루는 태모님께서 반천무지(攀天撫地)의 사배(四拜)에 대해 말씀하시기를 "이것이 천지 절이다." 하시고 "천지를 받들 줄 알아야 하느니라." 하시니라. 이어 태모님께서 "내가 절하는 것을 잘 보라." 하시며 친히 절을 해 보이면서 말씀하시기를 "하늘 기운을 잡아 당겨 내 몸에 싣고, 땅 기운을 잡아 당겨 내 몸에 실어라." 하시니라
    - 증산도 도전11편:305장
   

2000여년전 사도요한이 들려준 최후의 그날을 알아본다


사도요한은 우리에게 정녕 무슨말을 하고 싶어했나

사도요한은 예수의 수석제자다.

요한은 처음 세례 요한의 제자였으나, 예수께서 광야에서 시험을 받은 다음 예수의 제자로 되었다(요 1:30-).
예수 사후 로마에 끌려가 갖은 수모와 고난을 당하며 밧모스섬에 귀양가서 평생 죽을때까지하늘의 아버지께 기도를 하던중 그 기도가 사뭇쳐 천상의 아버지에게 불려올라가는 영광을 얻게 된다
그는 천상에서 과연 무엇을 보고 내려왔는가!
성서의 신구약 총 66권의 말씀가운데 최종결론이 담긴것이 마지막 묵시록, 요한계시록이라고 한다.
기독교에서 말하는 구원에 대한 모든말씀의 결론이 들어있다
요한은 천상에서 아버지하나님이 보여주신 2000여년 후의 미래의 대충격을 보고 내려와 한소식을 전하니 이는 서양의 최고예언중의 예언이라 할수있겠다.
구도의 뜨거운 열정을 보여주며 흔들리지 않는 믿음의 화신인 사도요한의 생애는
우리에게 많은것을 시사해주고 있다.
2000여년전 서양의 한 작은 구도자가 들려준 인류의 구원과 미래에 대한 주옥같은 그의 예언에 대한 핵심이 [도전]속에 들어있어 한번 살펴보는것은 예언과 더 나은 미래를 꿈꾸는 모든 이들에게 유익한 시간이라 본다
-----------------------------------------------------------------------------
[ 아버지 하나님의 지상 강세 ]
1 일찍이 예수 그리스도는 하늘나라에 온 인류의 아버지가 계심을 십자가에 매달려 피 흘리며 부르짖었나니
2 그가 제자들에게 이르기를 “내가 스스로 온 것이 아니로다. 나를 보내신 이는 참이시니 너희는 그를 알지 못하나 나는 아노니 이는 내가 그에게서 났고 그가 나를 보내셨음이니라.” 하고
3 또 말하기를 “나는 내 아버지의 이름으로 왔으매 너희가 영접지 아니하나, 만일 다른 사람이 자기 이름으로 오면 영접하리라.” 하니라.
「요한복음」
4 또 아버지의 성령이 인도하신 대로 계시록을 쓴 사도 요한이 백보좌 하느님과 그 보좌 앞의 일곱 성령의 소식을 전하니
5 요한이 말하기를 “내가 새 하늘과 새 땅을 보니 처음 하늘과 처음 땅이 없어졌고 바다도 다시 있지 않더라.
6 또 내가 크고 흰 보좌와 그 위에 앉으신 자를 보니 땅과 하늘이 그 앞에서 피하여 간데 없더라.
(흰 보좌와 그 위에 앉으신 자. 성숙 시대인 가을 천지를 여시는 통치자, 우주 통일의 하느님을 말한다. 흰 보좌의 백색은 가을 시간대의 생명의 통일정신을 상징한다.)

7 보좌에 앉으신 이가 가라사대 ‘보라 내가 만물을 새롭게 하노라.’ 하시고….”
8 “또 보매 다른 천사가 살아계신 하나님의 인(印)을 가지고 해 돋는 데로부터 올라와서 땅과 바다를 해롭게 할 권세를 얻은 네 천사를 향하여 큰 소리로 외쳐 가로되
9 우리가 우리 하나님의 종들의 이마에 인(印)치기까지 땅이나 바다나 나무나 해하지 말라 하더라.” 하니라.
10 백보좌 하느님께서 요한에게 계시하여 말씀하시기를 “나는 알파요 오메가라. 이제도 있고 전에도 있었고, 장차 올 자요 전능한 자라.” 하시니라.
「요한계시록」
11 이는 곧 지상에 아버지가 몸소 강세하심으로써 예전의 하늘과 땅을 문 닫고 새 하늘, 새 땅을 건설하시는 ‘땅 위의 천국’ 소식이로다.

조회 수 :
41215
등록일 :
2012.04.09
00:38:31
엮인글 :
http://greatopening.kr/xe/index.php?document_srl=2083&act=trackback&key=4e5
게시글 주소 :
http://greatopening.kr/xe/208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개벽이란 종말이나 최후의 심판을 의미하는가? [172] [레벨:99]새시대 2012-04-08 47202
공지 개벽은 이렇게 전개된다 [5] [레벨:99]새시대 2012-04-08 43176
38 바빌로니아의 역사가 베르소스의 예언 [2] [레벨:99]새시대 2012-05-31 39771
37 조로아스터교의 개벽 [8] [레벨:99]새시대 2012-04-09 50136
36 2012 지구 대파멸의 카운트다운이 시작됐다면? [3] [레벨:99]새시대 2012-04-09 44510
35 3차 세계대전을 예언한 니콜라스 반 렌스버그 [9] [레벨:99]새시대 2012-04-09 64855
» 2000여년전 사도요한이 들려준 최후의 그날을 알아본다 [7] [레벨:99]새시대 2012-04-09 41215
33 지구에 대한 여러가지 가설 " [6] [레벨:99]새시대 2012-04-09 30111
32 말라키 예언 베네딕토는 '올리브 영광' 맞다. [1] [레벨:99]새시대 2012-04-09 32584
31 바빌로니아의 역사가 베르소스 [623] [레벨:99]새시대 2012-04-09 43311
30 라 팀스의 예언-지구의 마지막 20년(1992-2012) [1] [레벨:99]새시대 2012-04-09 33358
29 폴 크래머 신부의 제3의 파티마에 대한 회고. [12] [레벨:99]새시대 2012-04-09 38318
28 집시여신 '헬레나 달슨'이 본 인류의 미래 [1] [레벨:99]새시대 2012-04-09 31336
27 미국 예언가들이 말하는 한국의 미래 [6] [레벨:99]새시대 2012-04-09 67687
26 지구호 안전벨트 '지축'이 요동친다! [125] [레벨:99]새시대 2012-04-09 32368
25 마더쉽튼과 한국전쟁 그리고 제3차 세계대전은...? [108] [레벨:99]새시대 2012-04-09 32330
24 마더쉽튼과 한국전쟁 그리고 제3차 세계대전은...? [12] [레벨:99]새시대 2012-04-09 38105
23 아포칼립스 2012. 최고의 시간과학자 마야가 예언한 문명보고서. [6] [레벨:99]새시대 2012-04-09 30423
22 아일랜드의 수도승 성말라키 [123] [레벨:99]새시대 2012-04-09 31786
21 모이라팀스 : 미래연구가 [112] [레벨:99]새시대 2012-04-09 32420
20 피타고라스도 극이동을 알았다? [9] [레벨:99]새시대 2012-04-09 47388
19 대변혁을 넘어 새로운 세계로 '월드쇼크 2012' [1] [4] [레벨:99]새시대 2012-04-09 32466